기사 메일전송
제네웰, 유착방지제 ‘가딕스 SG’ 임상 논문 국제 학술지 메디슨에 게재
  • 유동수 기자
  • 등록 2019-05-29 15:39:57

기사수정
  • 소장폐색 발병률 유의하게 감소해 안전성과 유효성 확인… ”글로벌 진출 위해 노력할 것”


동성코퍼레이션(102260)의 바이오·헬스케어 전문 자회사 제네웰(대표 소동준)은 유착방지제 ‘가딕스(Guardix) SG’의 임상 논문이 최근 글로벌 학술지인 메디슨(Medicine)에 게재됐다고 29일 밝혔다. 메디슨은 의료과학 전문 분야에서 국제과학기술인용색인(SCI)급으로 평가받는 학술지다. 


제네웰은 지난 2013년부터 보건복지부의 지원을 통해 서울성모병원(총책임자 CI 박조현 교수)을 포함한 7개의 가톨릭 의과대학 계열 병원에서 224명의 환자를 대상으로 ‘근치위절제술 후 복강 내 유착의 방지를 위한 유착방지제의 효과’를 주제로 임상을 진행했다. 수술 후 1년간의 추적 관찰 결과 장기의 유착에 의해 발병되는 소장폐색이 기존 20%에서 7.3%로 유의미하게 감소하는 효과를 나타냈다.


제네웰의 가딕스 SG는 전문 의료 현장에서 수술 후 조직이나 장기가 비정상적으로 달라붙는 현상을 억제하는 유착방지제다. 사용 전에는 용액(Solution) 상태로 주사 주입 시 사용이 편리하고 체내에 적용 후 겔(gel) 상태로 변하는 체온 감응형 제품으로 성능 및 효과가 우수하다. 제네웰은 기존 수입에만 의존하던 유착방지제를 국내 최초로 개발에 성공, 시장에 출시해 큰 성공을 거두었으며, 한미약품의 의료기기 전문 자회사 한미헬스케어와 협력해 현재까지 국내 유착방지제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이번 임상 논문 제1 저자인 김성근 여의도성모병원 교수는 “SCI급 학술지인 메디슨의 논문 게재는 가딕스 SG의 안전성과 유효성을 입증한 것으로, 향후 전문 의료 현장에서 유착방지제를 선택하는 새로운 기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소동준 제네웰 대표도 “가딕스 SG가 권위 있는 국제 학술지에 게재됨으로써 제품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는 계기가 됐다”며 이를 계기로 유럽과 일본 등 메이저 시장 진출을 위해 진행 중인 글로벌 인허가를 신속하게 마무리 하는 등 가딕스 SG의 글로벌화를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제네웰은 지난해 매출액 216억 원, 영업이익 29억 원의 실적을 거뒀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각각 11.9%, 13.3% 상승한 수치다. 동성그룹은 제품 경쟁력과 기술력을 바탕으로 안정적인 성장세를 보이는 제네웰을 2023년까지 외형 500억 원의 의료기기 전문기업으로 성장시키겠다는 계획을 세우고 있다.


(유동수 기자 atonementer@naver.com)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사이드배너_06 microsoft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