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단국대병원, 대한적십자사로부터 감사패 받아
  • 정윤희 기자
  • 등록 2020-11-17 15:16:11

기사수정
  • '사랑의 헌혈 운동' 진행, 혈액수급난 해소 등 공로

단국대병원-대한적십자사감사패받아.

단국대병원이 혈액사업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대한적십자사로부터 감사패를 받았다고 17일 밝혔다.


손일수 대한적십자사 대전·세종·충남혈액원장은 병원을 방문해 김재일 병원장을 접견하고 감사패를 전달했다. 


병원은 그동안 대한적십자사 대전·세종·충남혈액원과 공동으로 '사랑의 헌혈 운동'을 전개해왔다. 특히 코로나19로 인해 단체헌혈이 저조하고 혈액부족이 지속되는 상황에서 캠페인을 확대해 헌혈인원 200여 명을 달성하는 등 지역의 혈액수급난 해소에 기여하고 나눔 문화를 확산하는 데 앞장서왔다. 


다발성 골절이나 출혈 등 중증외상환자를 치료하는 권역외상센터를 운영 중인 단국대병원은 대전·충남지역에서 혈액 수요가 가장 많은 병원 중 하나다.


김재일 병원장은 "헌혈은 생명을 나누는 동시에 본인의 건강을 확인할 수 있는 좋은 기회인 만큼 헌혈에 동참하는 문화가 확산되기를 바란다"며 "단국대병원이 나눔문화 실천을 위해 지속적으로 관심과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대한병원협회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