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휴젤, 리프팅실 기업 '제이월드' 인수
  • 김세영 기자
  • 등록 2020-11-03 11:49:40

기사수정
  • 토탈 메디컬 에스테틱 기업 도약 '박차'

왼쪽부터 제이월드 장철 이사휴젤 손지훈 대표

토탈 메디컬 에스테틱 기업 휴젤이 국내 리프팅실 선도 기업 제이월드를 인수했다고 3일 밝혔다. 이는 2013 HA필러 제조기업 아크로스, 2015년 뇌질환 의료기기 판매회사 휴템 인수에 이어 3번째다.


이번 인수로 휴젤은 보툴리눔 톡신과 HA필러리프팅실의 '메디컬 에스테틱 삼각편대'를 갖추게 됐다보툴리눔 톡신은 근육의 이완과 축소, HA필러는 볼륨감 개선을 위해 사용되며 리프팅실은 피부 쳐짐을 개선하는데 사용되어 상호 보완적으로 시술된다. 또 휴젤은 메디컬 에스테틱 기업 중 이 세 가지 품목에 대한 제조와 판매가 모두 가능한 세계 최초의 회사가 된다


휴젤이 지분 인수를 결정한 제이월드는 지난 2013년 설립된 미용성형용 의료기기 제조 기업이다제이월드의 대표 제품인 리프팅실은 상처봉합안면거상(리프팅등 치료와 미용 분야에서 다양하게 활용되는 반면소수 기업만이 제조 기술을 갖추고 있어 높은 성장 잠재력과 시장성을 갖춘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국내 리프팅실 시장과 더불어 글로벌 시장을 공략할 수 있는 역량도 갖췄다제이월드는 지난해 처음 해외 수출길에 오른 후 현재 일본인도네시아에서 리프팅실을 판매 중이며 2019년 유럽 CE인증도 마쳤다이외에도 중국과 남미동남아시아러시아 진출을 위한 준비 중에 있다.  

 

휴젤 관계자는 "기존 제이월드가 보유하고 있던 우수한 제조생산 능력에 휴젤의 영업 및 마케팅 역량과 학술 플랫폼을 결합시킬 것이다"라며, "해외 시장 확대에 더욱 박차를 가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사이드배너_06 microsoft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