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휴마시스, 군포 신사옥 완공… 생산능력 3배 상승
  • 김세영 기자
  • 등록 2020-10-22 09:36:28

기사수정
  • 자동화 생산라인 추가 설치로 효율성 증대


휴마시스(대표이사 차정학)가 최근 군포 첨단산업단지 신사옥을 완공했다고 22일 밝혔다.


2000년 6월 창립한 휴마시스는 지난달 첨단산업단지 내 신사옥을 완공하고 군포시의 사용승인을 받으며 20년 만에 단독 사옥을 구축했다. 이달 중 1차 사무실과 연구소를 이전한 뒤, GMP 승인이 완료되는 즉시 전 부서를 이전할 계획이다.


휴마시스 신사옥은 약 3,200㎡의 대지와 연면적 9,912㎡ 규모이며, 지하 1층과 지상 4층의 GMP설비를 갖춘 공장 및 연구소, 사무실로 구성됐다. 특히 유기적인 공장 레이아웃을 바탕으로 최적화된 동선, 최신식의 공조설비를 도입해 생산 효율성 증대에 초점을 맞췄다.


회사는 코로나19 사태 이후 항원 진단 및 항체 진단 시약에 대한 수요가 급증하면서 이를 충족하고 제품 품질을 향상시키기 위한 생산 설비 확대를 추진해왔다. 이에 올해 초 진단키트 생산에 필요한 신규 전자동장비를 도입해 현재 월 최대 360만 테스트물량까지 생산 가능하다. 


이번에 완공한 신사옥이 내년 1월 GMP 승인을 획득하게 되면 전 공정이 신사옥에서 이뤄지면서 생산능력이 현재 대비 약 3배 이상 증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차정학 휴마시스 대표이사는 “신사옥 건립으로 코로나19 항원 진단 및 항체진단 시약의 대규모 입찰에 즉시 대응할 수 있어 유리한 조건 또한 갖추게 돼 향후 매출 증대가 기대된다”며 “조만간 임직원을 대상으로 비전선포식을 진행할 예정이며, 신사옥 이전 후 성장동력 강화를 발판 삼아 글로벌 회사로 거듭날 것”이라고 덧붙였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사이드배너_06 microsoft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