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서울대학교어린이병원, 개원 35주년 기념 '2035 비전' 선포
  • 정윤희 기자
  • 등록 2020-10-16 10:21:36

기사수정
  • "전인적 치료와 돌봄 서비스에 앞장설 것"

왼쪽부터 정진욱 영상의학과장, 양한광 암병원장, 천정은 대외협력실장, 김한석 어린이병원장, 김성주 에스제이아이엔씨 회장, 김연수 서울대병원장, 김수진 환자보호자, 정승용 진료부원장, 배은정 교육개발실장, 문진수 소아진료지원실장, 이경이 간호본부장.

서울대학교어린이병원이 14일 서울대학교병원 의생명연구원 대강당에서 '어린이병원 비전 2035 선포식'을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코로나19로 인해 서울대병원 유튜브 채널을 통해 실시간으로 생중계했다. 행사에는 김연수 서울대병원장을 비롯해 정승용 진료부원장, 김한석 어린이병원장 등이 참석했다. 특히 환자 보호자 대표와 2007년부터 어린이병원을 후원해온 김성주 에스제이아이엔씨 회장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서울대어린이병원은 '어린이 환자와 가족, 나아가 대한민국의 희망이 되는 병원'이라는 슬로건 아래 ▲세계최고의 의료기술과 환자안전 ▲환자와 가족의 질 향상 ▲디지털 기반 의료 서비스 혁신이라는 핵심가치를 선포했다. 


또 향후 세 가지 핵심가치 아래 ▲병동 리모델링을 통한 1~2인실 중심의 쾌적한 입원환경 ▲소아전용 감염격리병동 ▲국내최초 어린이병원형 간호간병 통합서비스 등 선진적인 입원 시스템을 구축할 예정이다. 아울러 5G, ICT기반 진료 환경을 구축해 미래 의료 환경에 최적화된 병원을 구현하겠다고 밝혔다.


김한석 어린이병원장은 "향후 중증 복합 질환에 대한 개별 맞춤형 치료가 필요할 것"이라며, "환자와 가족이 사회 구성원으로 더불어 살아갈 수 있도록 전인적 치료와 돌봄 서비스에도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0
  • 목록 바로가기
  • 인쇄


대한병원협회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